sub_visual01 sub_visual01
Seoul Financial Hub

알림∙소식

세계 경제 뉴스

ACE 미국빅테크7+15%프리미엄분배 ETF, 순자산액 1000억 돌파

언론사 : 머니투데이 │ 보도일시 : 2024. 07. 03

기사 원문 링크 : http://news.moneytoday.co.kr/view/mtview.php?no=2024070310382421259&type=2
[머니투데이 김창현 기자] 한국투자신탁운용은 'ACE 미국빅테크7+ 15%프리미엄분배(합성)' 상장지수펀드(ETF)의 순자산액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.

'ACE 미국빅테크7+ 15%프리미엄분배(합성)'은 미국 빅테크 기업에 투자하는 동시에 연간 분배율 15%를 목표로 하는 커버드콜 상품이다. 해당 ETF는 지난 4월23일 상장한 뒤 약 2개월만인 지난 2일 순자산액 1058억원을 기록했다.

개인투자자 순매수세가 유효했다. 개인투자자들은 'ACE 미국빅테크7+ 15%프리미엄분배(합성)'가 상장한 이후 733억원 순매수한 것으로 집계됐다. 지난 5월20일부터 6월12일까지 17거래일 연속 순매수하기도 했다.

개인투자자를 중심으로 한 순매수세는 높은 분배율을 추구하는 상품 특징 덕분인 것으로 풀이된다. 'ACE 미국빅테크7+ 15%프리미엄분배(합성)'은 국내 상장된 커버드콜 ETF 중 처음으로 만기가 24시간 이내 도래하는 제로데이트(0DTE) 외 가격 1% 옵션을 활용한다. 최근 1개월 기준 11%의 수익률을 기록해 국내 상장된 커버드콜 ETF 23개 중 가장 높은 성과도 기록하고 있다.

미스매칭 전략이 성과의 기반으로 꼽힌다.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초지수(Bloomberg US Big Tech Top 7 Plus Premium Decrement 15% Distribution Index)와 옵션 프리미엄 수취가 용이한 나스닥100 0DTE 옵션을 활용한다.

남용수 한국투자신탁운용 ETF운용본부장은 "커버드콜 ETF는 기초지수 하락폭이 옵션 프리미엄보다 크면 손실이 발생할 수 있어 성장성 높은 기초지수를 택하는 것이 중요하다"며 "장기 우상향하는 빅테크 지수 추종 및 0DTE 외 가격 1% 옵션 활용 전략을 통해 연간 목표 분배율 15%를 꾸준히 추구하도록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


이전글 개인이 계속 담는다 했더니···ACE 15%분배, 두달 만에 1000억
다음글 롯데바이오로직스, 송도에 바이오 연구개발·제조시설 착...